Mode

그분께서 그대들에게 금지하신 것은 오직 죽은 고기와 피와 돼지고기와 하나님이 아닌 것의 이름으로 도살된 것이라. 그러나 원하지 않지만 강제된 상황에서 경계를 넘지 않는다면 그에게는 죄가 없노라. 실로 하나님께서는 너그러이 용서하시는 자애로우신 분이라.

— Hamed Choi

00:00

00:00

Play this segment

Choose settings

Repeat count

2 times

Pause between

5 seconds

Play this part

Loading

Repeat count

2 times

Pause between

5 second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