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de

ﭿ

하나님의 성원에서 그분의 이름이 언급되는 것을 막고 그곳(성원)의 쇠망을 위해 매진하는 자보다 더 부당한 자가 누구인가. 저들이 그곳(성원)으로 들어갈 때는 오직 두려워하면서 들어가야 하노라. 현세에서 그들에게는 치욕이 있을 것이며, 내세에서 그들에게는 참혹한 벌이 있을 것이라.

— Hamed Choi

00:00

00:00

Play this segment

Choose settings

Repeat count

2 times

Pause between

5 seconds

Play this part

Loading

Repeat count

2 times

Pause between

5 seconds